샬롬👋  서울김포영광교회 공식홈페이지가 새로 오픈하였습니다.

📞  문의 031-987-0697 

샬롬👋  서울김포영광교회 

공식홈페이지가 새로 오픈하였습니다.

[주일 축제예배]왕의 신부여! 감동하고 감탄하라!(시편 8편 1-9절)


왕의 신부여! 감동하고 감탄하라!

(The king's bride! Be impressed and amazed!)

시편 8편 1-9절


1. 인간은 폭풍 감동을 먹어야 행복해지는 존재이다.

시편 8편 1절을 보십시오. “여호와 우리 주여 주의 이름이 온 땅에 어찌 그리 아름다운지요 주의 영광이 하늘을 덮었나이다.”라고 말씀합니다. 시편의 기자는 감동하고 있습니다. 감동하면 치유되고 감동하면 회복되고 감동하면 행복해 집니다. 와 죽이네!는 경상도 사투리식의 감탄사입니다. 영어로는 원더풀! 이라고 외치는 것과 같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스스로 세상을 창조하시고 스스로 감탄하셨습니다. 우리는 지음받을 때 하나님의 감탄을 들었습니다. 그래서 인간은 감탄을 받을 때 행복합니다. 예술을 하는 이유도 우리가 여행을 하는 이유도 다 감탄 받고 싶어서입니다. 우리가 마지막 천국문에 이를 때에 “착하고 충성된 종아”라는 이 감탄을 받기 위해 우리는 죽도록 충성해야 합니다. 죽을 때까지 누구로부터든 감탄을 받아야만 합니다. 인간은 밥을 먹고 자라는 것이 아니라, 감탄을 먹고 자랍니다.


2. 하나님을 향하여 감동하고 그 감동을 보존하라.

시편 8편 3-4절을 보십시오. “주의 손가락으로 만드신 주의 하늘과 주께서 베풀어 두신 달과 별들을 내가 보오니 사람이 무엇이기에 주께서 그를 생각하시며 인자가 무엇이기에 주께서 그를 돌보시나이까.”라고 하나님을 향하여 감동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시인은 찬양 시로 이스라엘의 뿌리를 회상합니다. 시편의 저자가 한 것처럼 나는 나의 신앙의 뿌리를 찬양과 감사와 놀라움으로 그리고 소중함으로 보존하고 있습니까? 사건을 잊지 않는 것 뿐 아니라 그 감동을 놓치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까? “논쟁할 사람은 논쟁하라 나는 하나님을 놀라워 하리라.”라고 말했던 성 어거스틴 고백을 기억하십시오. 하나님의 은혜를 저장했다가 하나님의 은혜를 은혜로 선포하고 감사하세요. 감탄하지 않고 예배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시간마다 감탄하며 사십시오. 메마른 땅을 걸어가도 피곤치 않는 은혜가 주어질 것입니다. 우리가 하나님을 향해 감탄 할 때 비로서 진정한 행복을 찾게 됩니다.


3. 감탄이 나를 통해 확장시켜 흐르게 하라.

창세기 1장 31절을 보십시오. “하나님이 지으신 그 모든 것을 보시니 보시기에 심히 좋았더라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이는 여섯째 날이니라.”라고 말씀합니다. 하나님께서 매일 좋았더라고 하시다가 마지막 인간을 창조하시고는 심히 좋았더라. 영어 성경으로는 “it was very good.”라고 기록되어 있는데 매우 매우 좋았다는 것입니다. 좋았다는 히브리단어가 ‘토브’입니다. 하나님께서 자신의 작품에 감탄하시고 계십니다. 이 감탄을 받고 만들어진 아담은 감탄과 감동을 확장시키는 장면이 성경에 나옵니다. 창세기 2장 23절을 보십시오. “아담이 이르되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 이것을 남자에게서 취하였은 즉 여자라 부르리라 하니라.”라고 말씀합니다. 감탄이 확장되어 있습니다. 아담이 하와를 향한 감탄은 곧 하나님을 향한 감탄이었습니다. 크리스천의 사명은 하나님을 향한 감탄이 확장되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아름다운 감성을 가진 성도들이 되시기를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원합니다.


나눔 : 말씀을 받은 은혜를 서로 나누고 감탄하는 감성을 갖게 해달라고 기도합시다. 그리고 교회 공동체와 담임 목사님을 위해 함께 기도합시다.